본문 바로가기

계명대학교_keimyung university
계 명 소 식온라인소식지

메뉴열기

핫뉴스

  • HOME
  • 계명뉴스
  • 핫뉴스
    • 크게 작게 프린트
    제목
    계명대, 태국 방콕에서 ‘2023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 열어
    글쓴이
    대외홍보팀
    조회
    4091
    일자
    2023-10-06 21:18:19

    계명대, 태국 방콕에서 ‘2023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 열어
     

    - 계명대 실크로드연구원, 9월 28일(목)부터 29(금)까지 태국 방콕에서 ‘2023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열어

    - ‘해상 실크로드: 시암을 지나 한반도까지의 해상길’을 주제로 11명의 저명인사들이 열띤 발표와 토론 펼쳐
     


      계명대 실크로드연구원이 9개국 석학들과 전문가 11명이 참가하는 ‘2023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을 태국 방콕에서 개최했다.
     

      9월 28일(목)부터 29일(금)까지 이틀 동안 태국 방콕 소재 탐마삿대학교에서 열리는 이번 국제학술회의는 계명대 실크로드연구원과 태국 탐마삿대학교가 공동 주관하고, 경상북도의 후원으로 개최되었다.
     

      김중순 실크로드 연구원장은 “실크로드는 초원길, 오아시스길, 그리고 바닷길로 나눈다. 그 가운에 이번에 다루는 것이 바로 바닷길이다. 바닷길은 지중해에서 출발하여 이집트와 튀니지, 케냐와 탄자니아, 홍해와 에디오피아, 페르시아와 아라비아, 구자라트와 파키스탄, 뱅골만과 스리랑카, 말레이 반도와 미얀마 등 동남 아시아와 남중국을 거쳐 한반도까지 이르는 길이다. 이를 통해 도자기길, 향신료길 등이 생겨났고, 특히 불교의 전파 루트와 한반도를 향한 서역문명의 루트도 추적이 가능하다.”고 하면서, 아래와 같이 5개의 분과로 진행되는 학술회의를 소개했다.
     

      제1분과에서는 ▲ 독일 프라이부르크대학교 시타 폰 레덴 교수가 “실크로드 무역 또는 탈지역적 네트워크의 연결성: 기원전 약 300년부터 기원후 약 300년 사이의 동남아시아 해상 교역의 변동을 중심으로,” ▲ 일본 도카이대학 준 키무라 교수가 “해상 실크 루트의 유산으로서 난파선과 항구”를 주제로 발표했다.
      제2분과는 ▲ 한국외국어대학교 이난아 교수가 “해상 실크로드를 따라 확산된 전염병에 관한 연구: 소설 <페스트의 밤>을 중심으로,” ▲ 캐나다 토론토대학교 이주엽 교수가 “포스트 몽골 세계의 육로와 해상 실크로드”를 주제로 다뤘다.
      제3분과는 ▲ 프랑스 PSL대학교 안드레아 아크리 교수가 “산스크리트어 음사 연구를 통한 중세 해양 아시아 대승불교 탄트라의 네트워크 규명,” ▲ 인도 고고학 연구소 다얄란 두라이스와미 교수가 “인도와 시암 간의 문화 및 무역 관계: 해상 실크로드에 관한 영향을 중심으로,” ▲ 태국 탐마삿대학교 피패드 크라재준 교수가 “태국 남부 초기 국가의 탄생과 네트워크”를 주제로 토론이 펼쳐졌다.
      제4분과는 ▲ 계명대학교 이희수 특임교수가 “이슬람 루트를 따른 동남아시아와 한국의 해상 관계” ▲ 헝가리 출신의 에리카 엘즈벳 보로스 박사가 “저너머 해변으로의 이동: 동아시아 해양세계에서 한국인 항해자들과 관음보살 신앙”을 주제로 했다.
      제5분과는 ▲ 미국 로아노크대학 스텔라 슈 교수가 “전근대 동아시아의 해상 네트워크 수호신: 장보고에 대한 역사적 쟁점과 기억” ▲ 계명대학교 조슈아 반 류 교수가 “해금령(海禁令)과 근대성: 비판적 고찰”을 주제로 심도있는 논의가 펼쳐졌다.
     

      계명대의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는 경상북도의 전폭적인 지원과 협력으로 개최되고 있다. 2014년 첫해에는 “한국과 중앙아시아 교류 협력 증진을 위한 인문학적 과제”를 주제로, 2015년에는 “실크로드와 중앙아시아 민속, 음악과 미술”, 2016년에는 “실크로드 문명교류”, 2017년에는 “한국-이란 관계: 미래 세계 협력관계를 위한 과거와 현재 조망”, 2018년에는 터키 이스탄불대학교에서 “터키와 한국의 문명교차”, 2019년에는 “둔황으로 가는 길: 시공간적 메트릭스로서 실크로드”, 2020년에는 “중앙아시아의 교류와 갈등: 고대부터 현대까지”, 2021년에는 “실크로드의 섬유: 원산지와 전파 및 교류”, 2022년에는 “카펫: 실크로드의 역사와 아름다움”을 주제로 열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했다.
     

      계명대학교는 2018년에 탐마삿대학교 교양학부와 협정을 체결한 후, 올해 9월에 대학 간 자매결연 협정을 체결하고 활발한 학문적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1934년에 태국의 두 번째 국립대학으로 설립된 탐마삿대학교는 교양학, 정치학, 그리고 국제관계 분야에서는 태국 내 최고의 위치에 있는 대학이다.
     

      2014년 실크로드연구원을 개원한 계명대는 ‘실크로드 국제학술회의’의 개최와 영문 국제학술지 Acta Via Serica를 발행하여 실크로드를 통해 국제적으로 교류하며 찬란한 문명을 꽃피웠던 신라문화를 학술적으로 재조명하고, 실크로드 주요 거점 국가와 문화와 경제의 교류 활성화를 통한 네트워크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




     

    407/ 2023_10_05 촬영/ 편집/ 대외홍보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