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계명대학교_keimyung university
계 명 소 식온라인소식지

메뉴열기

핫뉴스

  • HOME
  • 계명뉴스
  • 핫뉴스
    • 크게 작게 프린트
    제목
    계명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장학금 20만원씩 지급
    글쓴이
    홍보팀
    조회
    2093
    일자
    2020-08-08 16:30:46
    계명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장학금 20만원씩 지급

    - 2학기 등록 대상자 21,500여 명에게 총 43억여 원 규모

    - 학생들과 고통분담 차원에서 각종 사업예산 절감, 장학금 등을 활용해 특별장학금 마련
     


      계명대(총장 신일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장학금으로 2학기 등록 대상자에게 1인당 20만원씩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전체 재학생 21,500여 명 대상 총 43억여 원 규모다. 지급방식은 등록금 범위 내 지급을 원칙으로 2학기 등록금 고지서에 선 감면 처리될 예정이다. 재원은 각종 사업예산 절감, 장학금 등을 활용해 마련되었다.
     

      계명대는 이미 지난 4월 전국 대학 최초로 전체 재학생을 대상으로 20만원씩 코로나19 학업장려비를 지원한 바 있다. 교수와 직원들의 급여로 40억을 마련해 당시 전국적으로 이슈가 되기도 했다. 이번 조치로 계명대는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올해 지원한 금액만 약 80억 규모로 전국에서 손꼽힌다. 특히 이번 특별장학금을 더하면 학생 1인당 지원금액은 총40만원으로 이는 한 학기 등록금의 약 11%를 차지하는 금액이다.
     

      지난 5월부터 실험실습과 실기위주 강의를 대면수업으로 진행한 계명대는 기말고사도 대면시험으로 한 달간 한명의 감염자도 없이 안전하게 진행한 바 있다. 2학기에는 대면수업과 온라인 원격수업을 자율적으로 선택해 수강할 수 있도록 학사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으며, 대처 메뉴얼을 만들어 시뮬레이션을 하는 등 감염예방에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신일희 계명대 총장은 “지금은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다.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처음 가는 길을 같이 걸어가고 있는 것이다. 이럴 때일수록 갈등보다는 서로가 배려하고 협력해 어려움을 이겨내야 할 것이다.'며, '코로나19와 공존할 것 같은 미래 시대는 교육의 대개혁을 요구하는 시대가 될 것이다. 근본적으로 프로젝트 중심의 수업내용에 대면-비대면 차이가 없는 수업 방식을 고안해 내 학생들의 학습권이 보장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335/ 2020_08_08 촬영/ 편집/ 홍보팀